Home › 자료실 › 복지뉴스

작성일 작성일 : 18-03-29 12:21
목록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 위해 사회복지관, 읍면동 주민센터 한 자리에 모인다!
글쓴이 : 노인복지타…
조회 : 93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 위해 사회복지관, 읍면동 주민센터 한 자리에 모인다!

3.22(목) ~ 23(금), 2018 민관복지협력 컨퍼런스 개최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한국사회복지관협회(회장 최주환, 대전 월평종합사회복지관), 사회보장정보원과 공동으로 3월 22일부터 23일까지 이틀간 강릉*에서 2018 민관복지협력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 강원도 강릉시 라카이샌드파인 리조트

지역사회 복지의 최일선에서 일하는 종합사회복지관과 읍면동 복지공무원이 한 자리에 모여 촘촘한 지역복지협력체계를 위한 민관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그간 늘어나는 복지수요에 대응하여 복지사업이 지속적으로 확대되어 왔으나, 읍면동 주민센터는 팽창하는 복지서비스 전달에 집중하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긴밀한 대응이 어려웠다.

또한 복지사각지대가 여전히 존재하고, 생활 속의 다양한 위기를 겪고 있는 주민이 지역사회 내에서 자립하기에는 복지서비스가 충분히 지원되지 못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 핵가족화, 만혼․비혼 등 생활 변화로 인한 청장년층 1인 가구 증가 등

이에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종합사회복지관을 비롯한 민간복지기관이 다양한 복지서비스와 민간복지자원을 제공하였다.

다만, 공공부문 또한 전국 읍면동 복지공무원이 빅데이터를 활용한 복지사각지대 발굴시스템*으로 지역주민을 직접 찾아가 복지 상담과 통합사례관리, 방문건강관리 등 통합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 단전·단수 등 27종 정보를 수집·분석하여 고위험 가구를 예측·선별·지원

민간과 공공의 지역복지자원을 모아 지역주민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신속하고 충분하게 제공하기 위해 지역 내 민․관 복지협력의 필요성이 대두되었다.

이에 올해 초부터 한국종합사회복지관협회와 협의하여 민간과 공공의 지역복지 전문가들이 직접 소통하는 만남의 장을 마련하게 되었다.

이번 컨퍼런스는 지역주민의 다양한 복지욕구 지원을 위한 민관협력 실천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국의 종합사회복지관 종사자와 읍면동 복지공무원(400명)이 모이는 첫 만남이다.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정책방향’ 주제의 기조강연과 민·관 복지협업 우수사례 발표를 통해 지속가능한 민·관 협력 활성화를 위한 정책대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지역주민이 필요로 하는 섬세하고 촘촘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사회복지관을 비롯한 민간기관과 시군구-읍면동의 협력이 필수이자 선결조건”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정례적 소통의 기회를 마련하여 지역사회의 복지역량을 모아 탄탄한 지역복지체계를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퀵메뉴

  • 이용안내
  • 프로그램시간표
  • 셔틀버스 시간
  • 오시는 길
상위로